HOME로그인회원가입장바구니
'
현장정비
꾸루룩
에어컨 회로도
닛산
인피니티
얼라이먼트
페라리
에어컨 회로도
'
 
 
HOME > LIFE > 무비&공연
세상을 베낀다 [인사동 스캔들] 7
등록자 CARLNC 작성일자 2009-03-24 오전 10:17:27


"세상을 베낀다"

<인사동 스캔들>

복제 기술자들의

그림전쟁으로의 초대

궁중화원 안견의 벽안도. 장승업의 서책을 통해 존재가 알려졌던 그림이 400년 만에 세상에 나타났다.

수많은 사람이 쫓았던 전설 속의 그림. 복원에 성공한다면?
부르는 게 값이다!

그림의 등장과 함께 미술계의 숨은 고수들이 움직이기 시작한다.
신의 손을 가진 복원가이자 천재적 복제기술자
수단과 방법을 가리지 않는 냉혹한 미술계의 큰 손
인사동의 살아있는 족보
위작공장 호진사 사장,
국보급 떼쟁이
아시아 최대 밀거래상
 일본 거대 미술 컬렉션까지!
.

세상을 베끼는 복제 기술자들의 그림전쟁이 시작됐다!

400년전 사라졌던 한 그림의 복원 프로젝트가 전국민의 관심 속에 세상에 공개된다. 복원에 성공한다면 한국 최고가로 경매될 것이 틀림없을 안견의 '벽안도'. 그 그림을 손에 넣은 미술계의 큰 손 갤러리 '비문'의 배태진(엄정화) 회장은 신의 손을 가졌다는 복원 전문가 이강준(김래원)을 스카우트하고 400억짜리 벽안도 살리기 작업에 나선다. 그러나 귀신 같은 손놀림으로 무엇이든 베껴내는 이강준과 원하는 그림이면 사기든, 살인이든 어떤 방법을 동원해서라도 자신의 손에 넣고 마는 배태진의 마음속에는 서로 다른 속셈이 존재하는데... 프로젝트의 끝. 복원의 마지막 붓질에는 무엇이 기다리고 있는 것일까?

벽안도의 온전한 모습이 드러날수록 슬슬 속내를 비치기 시작하는, 대한민국 미술계의 숨은 고수들이 등장한다. 미술계의 마당발이자 인사동의 살아있는 족보 권마담(임하룡), 국내 최고 물량을 자랑하는 위작 공장 호진사 사장(고창석), 한때 미술 복제시대를 풍미했던 국보급 복제 기술자 박가(손병호), 미술계의 실권을 잡고 있는 국회의원을 비롯 일본 거대 미술 컬렉션 그리고 돈냄새를 맡고 찾아온 의문의 패거리 상복(마동석), 근복(오정세), 공수정(최송현)까지! 또한 그들을 추적하는 서울시경 문화재 전담반 강형사(김병옥)와 최하경 형사(홍수현))의 끝을 알 수 없는 그림 전쟁 한판! 속이려는 자와 속는 자, 믿는 자와 배신하는 자, 지키려는 자와 가지려는 자! 본 것을 믿지 마라. 당신이 본 모든 것은 어쩌면 가짜일 수도 있다. 벽안도를 둘러싼 통쾌한 사기극의 한 판 끝은 어디인가?


 이름 비밀번호